버드나무-쌍떡잎식물 버드나무목 버드나무과의 낙엽교목.

 

 

학명  Salix koreensis

분류  버드나무과

분포지역  한국․일본, 중국 북동부

서식장소  들과 냇가

크기  높이 약 20m, 지름 약 80cm

버들․뚝버들이라고도 한다. 들이나 냇가에서 흔히 자란다. 높이 약 20m, 지름 약 80cm이다. 수간은 한 줄기가 올라가 굵은 가지를 뻗쳐 원추형의 나무 모양을 만들며 나무 껍질은 회갈색이고 작은 가지는 황록색으로 처음에는 잔털이 있으나 차츰 없어진다.  잎은 어긋나고 바소꼴이거나 긴 타원형이며 길이 5~12cm, 나비 7~20cm이다. 끝이 뾰족하고 가장자리에 안으로 굽은 톱니가 있다. 잎자루는 길이 2~10mm이고 털이 없거나 약간 난다.


꽃은 4월에 유이꽃차례로 피고 암수딴그루이다. 수꽃은 길이 1~2cm이며 꿀샘과 수술이 2개씩이고 수술대 밑에는 털이 난다. 암꽃은 길이 1~2cm이고 1~2개의 꿀샘이 있다. 꽃대에 털이 나고 포는 녹색의 달걀 모양이며 털이 난다. 씨방은 달걀 모양으로서 자루가 없으며 털이 나고 암술대는 약간 길며 암술머리는 4개이다.


열매는 삭과로서 5월에 익으며 털이 달린 종자가 들어 있다. 가로수와 풍치목으로 심으며 나무껍질을 수렴제․해열제․이뇨제로 사용한다. 한국․일본, 중국 북동부 등지에 분포한다

재질이 가볍고 연하며 색깔이 희어서 각종 가구재, 나막신 등에 쓰인다.


●버드나무, 수양버들, 양버들 등의 버드나무 종류는 버들이라고 부른다. 왜 일까? 버들은 가늘고 낭창낭창 한 가지가 실바람에도 하느적거린다. 이는 부드럽고 연약한 것을 대표하며 옛 말에도 가느다란 것의 표현으로 세류(細柳)라 하였으며 여인의 날씬한 허리를 유요(柳腰)라고 하였다. 따라서 나무 이름은 `부들부들하다`는 나무 가지의 특성에서 부들이 버들이 된 것으로 보인다.